현재 잔여세대를 선착순 동·호 지정 중에 있습니다.